보도자료


인천스페셜올림픽 장애인-비장애인 함께 걷기 대회 성료

2024-04-25
조회수 55



유정복 인천광역시장은 내년 스페셜올림픽 전국하계대회 인천 유치를 공식 선언했다.

인천스페셜올림픽코리아 측은 유 시장이 지난 11일 송도국제도시 센트럴파크에서 열린 ‘2023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걷기(Together We Walk) 행사에서 참석해 이같이 밝혔다고 설명했다.

2024년은 인천아시안게임 10주년을 맞는 해이자 제17회 스페셜올림픽코리아 전국하계대회 인천 유치로 장애인 스포츠에 대한 인식 개선과 함께 장애인과 비장애인의 사회 대통합 분위기가 마련됐다는 평가다.

이날 걷기대회 행사는 센트럴파크 공원의 호수 주변 산책로 3.6㎞ 구간에서 열렸다. 발달장애인과 비장애인, 자원봉사자 등 4000여 명이 참가해 함께 발맞춰 걸었다. 특히 17사단 장병 100여 명이 참여해 호수 주변 코스의 안전관리를 맡았다.

이날 행사에는 각종 체험 부스와 문화행사, 축하공연, 경품 추첨 등 다양한 즐길 거리가 마련됐다. 축하공연은 발달장애인 아티스트들의 열정적인 무대로 꾸며져 관객들의 뜨거운 반응을 일으켰다.

‘산들바람’ 합창단을 시작으로 청춘클래식 동아리 패션쇼, 두드리락 난타, 북극성밴드 중창단, 다지기통합밴드, 댄스팀 ‘노라조’, 발달장애인 청년예술가 박진현, 이성민 색소포니스트의 식전행사가 진행됐다. 공식행사에서는 예그리나 합창단과 라온제나 오케스트라의 축하공연이 펼쳐졌다.

이날 공식행사에 유 시장을 비롯해 도성훈 인천시교육감, 이용훈 스페셜올림픽코리아 회장, 나경원 스페셜올림픽코리아 명예회장, 정일영 국회의원 등이 참석했다.

인천스페셜올림픽코리아의 박민서 회장은 대회사를 통해 “사회적 약자인 장애인들이 사회의 일원으로서 세상과 어루어져 안정적이고 행복한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제반여건을 조성하는 것이 필요한 시점이다”며 “내년 8월에 인천서 스페셜올림픽 전국하계대회가 개최될 예정이니 여러분들의 많은 참여와 관심을 부탁한다”고 말했다.

[인천일보] 인천스페셜올림픽 장애인-비장애인 함께 걷기 대회 성료

[OBS] 스페셜올림픽·하계대회 인천 유치 확정

[경기일보] 인천, 내년 '제17회 스페셜올림픽코리아' 전국하계대회 유치

[데일리안] ‘제17회 스페셜 올림픽 전국 하계대회’ …내년 8월 인천에서 열린다

[경기신문] 유정복 시장 “내년 스페셜올림픽코리아 전국하계대회 인천 유치 확정” 

[경인방송] 내년도 '스페셜올림픽' 전국 하계대회 인천서 열린다

[기호일보] "발달장애인 무대 ‘스페셜올림픽’ 내년 인천 유치"


0 0